카페 알베르토

2009년에는 지금의 아내와 롬복에서 참 알콩달콩 재밌게 보냈다. 손님이 많이 없어서 벌이는 시원찮았지만, 가끔 여유가 있는 날에는 좋은 곳에 가서 데이트도 즐겼더랬다.

아래는 그 중 한 곳인 카페 알베르토.
셍기기 해변에 자리한 분위기 좋은 이탈리안 레스토랑이다.

많은 곳이 망하고 새로 생겨나길 반복하는 셍기기에서, 카페 알베르토는 예나 지금이나 꾸준하게 자리를 지키고 있다. 10년 후에도 같은 자리에서 같은 음식을 주문하며 이 날을 추억할 수 있기를..


세팅된 테이블과 악사들
우리에게 노래를 불러 주는 사람들 

카페 알베르토 수영장
식당 내의 수영장

카페 알베르토
바(Bar). 사진 속의 직원은 그만 둔지 꽤 되 거 같다. 요즘 안 보임.

셍기기 카페 알베르토 테이블 세팅
식전 서비스인 빵과 올리브

식전메뉴와 빈땅맥주
요즘은 잘 안 마시지만, 당시에는 즐겨 마셨던 빈땅맥주.

세련된 분위기의 카페 알베르토
밤이 되면 더욱 멋진 분위기의 카페 알베르토

테이블에 앉아 담소를 나누는 사람들
멋진 분위기 속에서 담소를 나누는 사람들
카페 알베르토 카페 알베르토 Reviewed by HyunKi Kim on 5/14/2018 Rating: 5

댓글 없음:

Powered by Blogger.